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이 17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운영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의원 질의에 답변하며 성비위 논란에 사과하고 있다.
CBS노컷뉴스 윤창원 기자 skynamoo@cbs.co.kr

<노컷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.>

키워드

#중앙
Copyright ⓒ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